콘텐츠목차

사암리 선돌
메타데이터
항목 ID GC00900605
한자 沙岩里立石
영어음역 Saam-ri Seondol
영어의미역 Menhir in Saam-ri
분야 역사/전통 시대,문화유산/유형 유산
유형 유적/유적(일반)
지역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원삼면 사암리 753-2
시대 선사/선사
집필자 김상익
[상세정보]
메타데이터 상세정보
성격 선돌
건립시기/연도 선사시대
소재지 주소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원삼면 사암리 753-2 지도보기
문화재 지정번호 용인시 향토유적 제22호
문화재 지정일 1990년 11월 22일연표보기

[정의]

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원삼면 사암리에 있는 선사시대의 선돌.

[위치]

용인에서 양지인터체인지 방향으로 지방도 57호선을 따라가다 보면 오른쪽에 이정표가 있고, 사암리 안골 입구에 들어서면 선돌 3기가 나란히 서 있다.

[형태]

남쪽에서 북쪽으로 차례로 1호, 2호, 3호로 명명하여 각각의 규모를 살펴보면 다음과 같다. 1호는 높이 220㎝, 너비 103㎝, 두께 60㎝이고, 2호는 높이 210㎝, 너비 101㎝, 두께 35㎝이며, 3호는 높이 222㎝, 너비 102㎝, 두께 35㎝이다. 3기의 선돌은 형태가 모두 반타원형이다.

[현황]

현재의 선돌은 모두 정동향이지만 이는 최초 조사 당시 넘어져 있던 것을 복원하는 과정에서 일률적으로 맞춘 것이라 원래 상태는 어떠했는지 확언하기 어렵다. 하지만 이 유적을 처음으로 조사한 용인문화원의 자료에 의하면 횡으로 열을 지었다고 되어 있어 처음부터 열로 늘어서 있었을 가능성이 높다.

[의의와 평가]

일반적으로 선돌은 신석기시대부터 청동기시대에 걸쳐 이루어진 일종의 토속 신앙 유적으로 알려져 있다. 이로 보아 이곳 사암리 일대는 선사시대 때부터 주거 부락이 있었을 것으로 짐작된다.

[참고문헌]